[정명석 목사의 영감의 시] 도리



 

 

배가 너무 부르면
하나님이 없다고 하고
너무 배가 고파도
하나님이 없다고 하기에
누구는 너무 가난하게도 부하게도
말아달라 했다지

창조주의 지은 바 된
만물의 영장이라면
부하면 부한 만큼
가난하면 가난한 만큼
더욱 하나님을 믿고 찾는 것이 도리지
그래야 하나님이 좋아하고
그래야 저도 좋은 거지

그렇구 그렇지, 그러하구 말구
그러니까 인간이 잘못하면 축복도 화
잘하면 화도 복이란 말이지

인간이 화를 받으나 복을 받으나
욥처럼 참고 견디며 하나님을 믿어야지
그래야 현재가 있고 내세가 있지
그래야 세상 난 보람
산 보람이 있는 것이지

하나님은 내 영혼의 아버지
나는 그의 지체
그는 영원의 존재자이시어라

 

[출처 : 만남과 대화(god21.net)] 

 

 


 


Posted by JMS 정명석 목사와 만남과 대화(JMS 커뮤니티) JMS 정명석 목사와 만남과대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