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씀] 정명석 목사

[본 문] 누가복음 12장 56-57절 

     『외식하는 자여 너희가 천지의 기상은 분간할 줄을 알면서 

    어찌 이 시대는 분간하지 못하느냐

    또 어찌하여 옳은 것을 스스로 판단하지 아니하느냐.』


요한복음 8장 45-47절 

   『내가 진리를 말하므로 너희가 나를 믿지 아니하는도다

     너희 중에 누가 나를 죄로 책잡겠느냐 

   내가 진리를 말하는데도 어찌하여 나를 믿지 아니하느냐

     하나님께 속한 자는 하나님의 말씀을 듣나니 

     너희가 듣지 아니함은 하나님께 속하지 아니하였음이로다.』



수학 문제를 두고도 따지고 계산해 보면 ‘답’이 나오듯이,

<모든 의심스러운 일들>도 따지고 계산해 보면 ‘의문’이 풀립니다.


따지고 계산해 보면 

의문이 풀리고 속이 시원한데, 

따지지 않고 흐리멍덩하면 

애간장도 타고, 의심도 하고, 오해와 불신도 하고, 

싸우고 미워하기도 하고, 떠나가기도 합니다.


<사업>도 <경영>도 따지고 연구한 자들이 

의문을 풀고 답을 받고 행함으로 성공하여 ‘물질 천국’을 이룬 것입니다. 


<신앙 세계>도 그러합니다.


오늘 성경 본문 말씀에도

<의>와 <진리>를 놓고 제대로 따져서 풀려고 하지 않고,

자기중심으로 생각하니 성자께서 그같이 말씀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의 역사도, 메시아도, 의인도, 악인도, 

불의한 자도, 옳고 그른 것도 

하나하나 따지고 계산하면 <답>이 나오고 <의문>이 풀립니다.


전능하신 절대신 하나님과 성령과 성자께 물어보십시오.

그러면 100% ‘답’이 나옵니다.


모두 <생각의 차원>을 높이고 깊이 기도하여 

잘 따져 보고 택하기 바랍니다.




정명석 목사의 설교말씀ⓒ 만남과대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JMS 정명석 목사와 만남과 대화(JMS 커뮤니티) JMS 정명석 목사와 만남과대화

댓글을 달아 주세요